기아차, 에어백 결함 50만7천대 리콜

0

포르테-옵티마-세도나 등… NHTS 조사중

기아자동차가 에어백 관련 결함으로 미국에서 50만7000대의 차량을 리콜하기로 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8일 보도했다.
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이날 기아차는 기아 포르테(2010~2013년식), 옵티마(2011~2013년식), 옵티마 하이브리드 및 세도나(2011~2012년식) 50만7000대의 차량을 리콜한다고 밝혔다.
기아 측은 “대상 차량들의 에어백컨트롤유닛이 과부하에 취약해 합선 시 에어백이 전개돼야 할 때 에어백과 안전띠를 조여주는 장치가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있다”고 밝혔다.
미 도로교통안전국(NHTS)은 지난 3월 “현대·기아차에 대해 에어백 문제를 조사하고 있다”고 밝힌 바 있다.
NHTS는 해당 기종에서 상당한 손상을 가져온 충돌 사고 6건(쏘나타 4건·포르테 2건)이 있었으며, 해당 사고들에서 에어백이 부풀지 않아 모두 4명이 숨지고 6명이 다쳤다면서 조사 배경을 밝힌 바 있다.

Share.

About Author

Sunwoo Jang

Leave A Reply